공지사항 게시판 뷰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2018 경남신문 의료칼럼 - 눈수술 후 관리법 2018-11-26 37
메인이미지
윤상호(다니엘피부성형외과 원장)

 

 


날씨가 추워지고, 수능이 얼마 남지 않은 11월이다.

이 시기가 되면 성형외과는 방학 동안에 수술을 원하는 학생들이나,

수시입학으로 대학진학이 결정된 친구들이 상담을 받기 위해 많이 찾는다.

학생들이 가장 많이 상담하는 성형 중 하나가 눈 성형, 그중에서 쌍꺼풀 수술과 트임 수술이다.

쌍꺼풀 수술은 매몰, 부분절개법, 절개법, 자연유착법 등 방법이 다양하며, 눈뜨는 정도에 따라 눈매교정을 같이 할 수 있고, 눈의 길이와 몽고주름 유무에 따라 트임 수술도 같이 진행할 수 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환자 개개인의 눈 상태에 따라 적합한 방법이 적용돼야 한다는 것이다.

그래서 자세한 내용은 병원을 방문해 상담받을 것을 권한다.

그래서 자세한 지식보다는 보편적으로 수술 후에 관리하는 법을 소개하면 쌍꺼풀 수술 후 붓기 관리를 위해 3일 동안은 냉찜질을 하는 것이 좋다. 이후로는 혈액순환개선을 위해 온찜질로 바꿔 실시하는 것이 바람직한데, 실밥 제거 후 하는 게 가장 좋다. 간혹 뜨겁게 하면 좋다고 생각해서 오래하다 화상을 입는 경우도 있다. 말 그대로 따뜻하게 해주는 것이 좋다.

붓기는 개개인에 따라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담당의사의 조언을 충실히 따라야 한다.

또한 고개를 숙이거나 엎드리는 행동은 피해야 한다. 잘 때는 푹신한 베개를 2~3개 정도 받쳐서 반듯하게 누워 자거나 최대한 눕지 않고 2일 정도를 지내는 것이 붓기가 덜 올라올 수 있게 하는 방법이다. 하지만 앉아서 고개를 숙여 휴대폰을 열심히 한다면 더 심하게 부을 수도 있다. 대략 수술 후 3일 동안 붓기가 많이 올라오기 때문에 이에 대해 안내를 받고 수술계획을 짜는 것이 좋다.

또한 수면안대를 착용하거나 눈을 비비는 등의 습관 등은 쌍꺼풀이 올바르게 자리 잡는 것을 방해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눈 성형 후 한 달 동안 음주와 흡연은 삼가는 것이 바람직하다.

음주는 염증 유발의 원인이 될 수 있다. 흡연은 혈관을 수축시켜 피부의 색소침착을 일으킬 수 있다.

수술 전에는 본인에게 맞는 수술법을 찾는 것이 가장 중요하고, 수술 후에는 깨끗하게 빨리 회복하는 것이 중요하다.
 

  •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빠른 상담신청

개인정보 취급방침

1.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대한 동의 ‘다니엘성형외과의원’는 회원님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에 관한 법률을 준수하고 있습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는 다음과 같은 정책에 따라 수집 및 이용되며, 회원님께서 제공하시는 개인정보가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가 취해지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또한 개인정보취급방침을 개정하는 경우 웹사이트 공지사항을 통하여 공지할 것입니다.


2.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회원님께서 요청하신 제휴 문의에 대한 질의에 더욱 정확한 답변을 위해 성함, 연락처, 상담내용 등의 정보가 수집됩니다. - 수집항목 : 성명, 연락처, 상담내용 - 이용목적 : 상담내용에 대한 답변, 상담 관련 마케팅 및 정보안내 고지에 활용


3.보유이용 기간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는 해당 정보를 바로 파기합니다. 단, 다음의 정보에 대해서는 아래의 사유로 명시한기간 동안 보존합니다. - 보존 이유 : 회원님의 동의를 통한 정보 유지 - 보존 기간 : 회원정보 삭제 요청 시까지